스포츠스태킹 챔피언들, 서구에서 실력 겨룬다

탑뉴스
스포츠스태킹 챔피언들, 서구에서 실력 겨룬다
광주 서구, 17~19일 아시안 오픈 챔피언십대회 개최
10개국 350여 명 선수 출전…세계 랭킹 1위들 기록 경신 나서
  • 입력 : 2023. 11.14(화) 11:20
  • 김자심 기자
스포츠스태킹 사진
[대한여성일보 = 김자심 기자] 광주광역시 서구(구청장 김이강)가 아시아 10개국이 참여하는
대규모 국제스포츠대회를 개최한다. 서구는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2023 WSSA 아시안 오픈 스포츠스태킹
챔피언십대회’가 열린다고 밝혔다.

대중에게 ‘컵쌓기’ 또는 ‘손으로 하는 육상경기’로 알려진 스포츠스태킹은 12개의
스피드스택스 컵을 다양한 방법으로 쌓고 내리면서 집중력과 순발력을 기르는
기술과 스피드를 보여주는 스포츠경기다.

이번 대회에는 우리나라를 비롯해 아시안연맹 10개국(일본, 중국, 홍콩, 대만,
싱가포르, 태국, 몽골, 호주, 말레이시아)에서 400여 명의 선수가 출전하며,
70대 최고령부터 6세 유치원생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연령층이 실력을 겨룰 예정이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세계 랭킹 1위인 김시은 선수(대한민국)와 창켄이안(Chan Keng Ian)
선수(말레이시아)가 참가해 세계기록 경신에 도전한다.

국제공인대회인 이 대회는 세계스포츠스태킹협회(WSSA)아시아연맹과 (사)
대한스포츠스태킹협회가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체육진흥공단,
광주광역시 서구의회, 광주광역시관광공사, 스피드스택스코리아, 내일투어,
대한치과의사협회가 후원한다.

서구는 대회 기간에 선수단을 포함해 코칭스탭과 응원단 등 700여 명 이상이 광주를 찾을 것으로
예상하고, 손님맞이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서구는 대회 편의를 위해 숙박시설 및 음식업소
위생점검 및 친절서비스 홍보, 대회장 주변 교통질서 유지를 위한 지도 및 주차장 정비에 나섰다.

또한 서구는 대회장에 사회적경제기업과 자활사업단 등이 참여하는 먹거리 판매부스를 설치해
‘입이 즐거운 국제대회’, 서창한옥문화관, 양동전통시장, 광주국립박물관, 광주국제양궁장,
양림역사문화마을 등 광주관광공사와 연계한 관광프로그램으로 ‘눈이 즐거운 국제대회’를
선보일 예정이다.

김이강 서구청장은 “29만 서구민과 한마음 한뜻으로 이번 국제대회를 성공 개최해 스포츠스태킹이
생활체육 대표종목으로 자리매김하는 계기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자심 기자 woman8114@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