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선 교육감, 선예학교 개교 준비 상황 점검

교육
이정선 교육감, 선예학교 개교 준비 상황 점검
내년 3월 개교 예정, 신설 특수학교로 앞으로 늘어나는 특수교육 수요 대응
  • 입력 : 2023. 11.17(금) 16:19
  • 김두루미 기자
선예학교 개교 준비 상황 점검<사진=광주시교육청>
[대한여성일보 = 김두루미 기자] 이정선 교육감이 지난 15일 신설 특수학교인 선예학교를 방문해 학교 시설물과 개교 준비 상황을 점검하고 업무 담당자를 격려했다.

이 교육감은 학교를 둘러보며 ▲공공주택지구 기반시설 조성 현황 ▲학교 내부 안전 관련 시설물 설치 현황 ▲ 급식실 설비 등 시설물 현황과 전반적인 개교 준비상황 등을 점검했다. 또 개교를 준비 중인 있는 담당자를 만나 격려하기도 했다.

선예학교는 특수교육 대상 학생의 교육 기회 확대 및 특수교육 여건의 지역별 균형을 위해 선운2공공주택지구에 설립 신설 학교이다.

시교육청은 그동안 해마다 증가하는 특수교육대상 학생의 안정적 교육을 위해 꾸준히 특수학교 신설을 추진했다. 하지만 지역 주민의 여론과 특수학교가 학교용지법상 의무시설이 아닌 점으로 인해 개발사업 지구 내 부지 확보에 어려움이 있었다.

그러나 수년간 LH, 교육부, 국토교통부 등과 협의 등 끈질긴 노력을 통해 지난 2020년 선운2공공주택지구 내 선예학교 부지 확보에 성공했다. 이후 관급자재 수급 지연과 대내외적인 문제로 인한 자재 운송 차질 등으로 공사가 지연되는 등 어려움 속에서 내년 3월 개교를 앞두고 있다.

이정선 교육감은 “선예학교 개교로 특수교육대상 학생에게 더욱 양질의 교육을 제공할 수 있어 기대가 크다”며 “앞으로도 우리 교육청은 특수교육 대상 학생들이 안전한 공간에서 자신에 맞는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 또 학생들의 교육 선택권 확대를 위해 특수학교 설립 등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두루미 기자 woman8114@naver.com